Untitled Document
Untitled Document
      보도자료
      자 료 실
      공지사항
      추천사이트
Untitled Document
Untitled Document
 
작성일 : 19-09-10 16:37
리스트 수정 삭제 답변
무심은 깜짝 놀라서 내공을 운기해 보았다
 글쓴이 : 한지민
프린트 조회 : 1,110  
   http://www.fnnews.com/view?ra=Sent1601m_View&corp=fnnews&arcid=0921404… [476]
무심은 깜짝 놀라서 내공을 운기해 보았다 역시 현청자의 말대로 그 많던 내공이 혈도 중간중간 이질감이 느껴지는 내공에막혀서 재대로 운기 조 차 돼질 않고 있었다 '커헉' 허허헛 요즘 내가 다도茶道에 관심을 가지고 있어서 말이야음해의 방향을보니 지금이 미시未時 오후1시에서 3시쯤 되었겠군밥도 먹었으니신시申時오후3시에서 5시까지만 힘내서 하면 되겠 구 만 허허헛 네녀석에게는 너무 쉽겠군 요즘 현청자가 위엄을 보이기 위해 한창연습중인 허허헛 오늘따라 정말로짜증난다라고 생각하는 무심 이었다 솔직히 내공만 있다면 별거 아니지만 지금상황에서는 간신히 초식 운용에 필요한 내공만 운기 할 정도였다 정말 집요한현청자였다 현청자는 기지개를 키면서 대청에 걸터앉아 있던 몸을 일으키며 말했다 읏차 그럼 나는 한층 다도에 집중할 수 있겠군 에구구 허리야늙으면죽어야지그럼 분발해라 그러면서 허리를 두드린 후 약간은 언벨런스하게 콧노래를 흥얼거리며 부엌을 항해가볍게 걸어가는 것 이었다 우리카지노 더킹카지노 예스카지노 퍼스트카지노 코인카지노 더나인카지노
  게시글 주소 : http://sungsanhighspeed.com/web/bbs/board.php?bo_table=z4_1& wr_id=40
위 자료는 저작자나 게시자의 동의없이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.
 
이전  다음 
리스트 수정 삭제 답변